허리디스크 환자 살 빼는 법

비만 혹은 과체중인 허리디스크 환자의 경우, 살을 빼면 증상 개선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허리디스크와 같은 척추 질환이 있는 환자들에게 있어 비만이나 과체중은 척추에 추가적인 압력을 가할 수 있어 그 자체로도 증상의 악화요인이 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비만이나 과체중인 허리디스크 환자의 경우에는 살을 빼는 것 자체로도 증상 개선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허리디스크 환자 살 빼는 원칙

1.먹는 양을 아주 조금만 줄여야 한다.

먹는 양을 많이 줄이게 되면 허기지고, 힘들고, 괴로워져서 다이어트를 계속할 가능성이 현저히 떨어지기 때문에 허리디스크 환자가 평생 동안 다이어트를 하기 위해서는 먹는 양을 한번에 많이 줄이면 안 됩니다. 허리디스크 환자는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할 수 있는 저강도 운동을 일상생활 속에서 수시로 꾸준하게 해야 하는 것처럼, 다이어트 역시 하기 쉽고 힘들지 않은 저강도의 다이어트를 평생 동안 꾸준하게 해야 합니다.

살이 빠지기 위해서는 하루에 내가 먹는 열량이 내 몸이 쓰는 열량보다 더 적은 마이너스(-)의 상태가 되어야 합니다. 하지만, 이때 먹는 것을 너무 많이 줄이는 고강도의 다이어트를 하게 되면 배가 고파서 괴롭고, 힘들고, 짜증이 나게 되어 다이어트를 오래 지속하기가 힘들어 집니다. 그렇기 때문에 평소 먹는 양에서 10-15%만 적게 먹는다는 생각으로, 즉 내가 신경을 쓰고 있다는 느낌을 줄 수 있을 정도로 먹는 양을 아주 조금만 줄여야 합니다. 아주 조금만 줄여도 한 달에 약 500g 을 감량할 수 있으며, 1년이면 무려 6kg 가량을 감량할 수 있습니다. 구체적인 방법으로는 식사를 하기 전 밥을 미리 10-15% 정도 덜어 놓고 나서 식사를 시작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2.먹는 음식의 종류를 갑자기 바꿔서 먹고 싶은 것을 참으면 안 된다.

대부분의 다이어트가 먹고 싶은 것을 참는 다이어트지만, 먹고 싶은 것을 참는 다이어트는 힘들어서 실패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허리디스크 환자의 다이어트는 평생 꾸준하게 해야 하는 다이어트 입니다. 따라서 무리하게 식단을 조절하는 것이 아니라 평소에 먹던 식단을 유지하되, 양을 아주 조금만 줄여서 먹는 것이 좋습니다. 먹던 음식의 종류를 계속해서 먹더라도 조금씩 관리하는 것을 장기간 지속하게 되면 본인이 의식하지 못하는 사이에 관리하는 능력이 저절로 생기게 되고, 자연스럽게 식단이 더 건강하게 바뀌어 있을 것입니다. 중요한 것은 힘들지 않은 다이어트를 꾸준히 지속해야 한다는 것이며, 지속하기 위해서는 다이어트가 힘들지 않고 편해야 합니다. 따라서, 먹고 싶은걸 참는 다이어트는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3.저강도 다이어트와 저강도 운동을 반드시 병행해야 한다.

허리디스크 환자가 다이어트를 하기 위해서는 저강도 다이어트와 저강도 운동을 반드시 병행해야 합니다. 허리디스크 환자는 살을 빼지 않더라도 통증을 줄이고 허리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서 운동을 평생 동안 꾸준히 해주어야 하는데, 특히 다이어트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더더욱 기본적인 근력운동을 같이 해주어야 합니다. 왜냐하면 운동을 전혀 하지 않으면 몸무게가 줄어들면서 지방이 빠질 때, 잘못하면 근육도 함께 빠져나가 버리기 때문입니다. 살이 빠질 때는 지방은 빠지되 근육은 늘어나야 합니다. 하지만 고강도 운동은 고강도 다이어트처럼 장기간 지속하기가 힘들기 때문에 결국은 지쳐서 포기하게 되고, 척추와 디스크의 손상 가능성만 높일 뿐입니다. 따라서, 허리디스크 환자가 살도 빼고 통증도 줄일 수 있는 다이어트를 하기 위해서는 저강도 운동과 저강도 다이어트를 평생 병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허리디스크 환자가 저강도 다이어트와 병행하기 좋은 저강도 운동들

모커리 허리디스크 운동들은 기본적으로 모두 근력 운동이기 때문에, 저강도 다이어트와 함께 꾸준하게 병행해주면 허리디스크 환자의 다이어트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 스케이트 운동

모커리 스케이트 운동은 허리디스크 만성기(회복기) 환자에게 좋은 허리 강화 운동으로, 한 다리만 딛고 서는 것을 반복하여 허리 근육 및 허벅지근육, 엉덩이 근육을 강화할 수 있는 운동입니다.

● 데스크 플랭크 운동

모커리 데스크 플랭크 운동은 방바닥에 엎드려서 하는 일반적인 플랭크와는 다릅니다. 허리디스크 환자는 어디서나 쉽게 할 수 있고 힘들지 않아 꾸준하게 할 수 있는 데스크 플랭크 혹은 월 플랭크를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 계단 오르기 운동

모커리 계단 오르기 운동은 일상생활 속에서 언제든 꾸준하게 할 수 있는 운동입니다. 허리디스크 만성기(회복기)가 되면 허리디스크의 염증이 다 가라앉아 어느 정도 운동을 하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에 평소 일상생활 속에서 틈틈이 계단 오르기 운동을 하여 허리 건강의 회복 및 유지를 위해 노력하는 것이 좋습니다.

● 걷기 운동

모커리 걷기 운동은 허리에 힘이 들어가지 않으면서도 허리의 근력을 강화하고 유연성을 기를 수 있는 운동이기 때문에, 강화 운동임과 동시에 뭉친 근육을 부드럽게 풀어주는 스트레칭이기도 한 좋은 운동입니다.

저강도 운동, 저강도 다이어트와 함께 한방치료를 병행하면 허리디스크 치유기간 단축에 더욱 효과적입니다.

우리 몸은 면역반응을 통해 파열된 디스크를 스스로 치유하기 때문에, 한방 의료진의 도움을 받아 신경근 염증으로 인한 다리와 허리 주변의 뭉친 근육들을 풀어주며 충분한 휴식을 취하면, 신경근 염증이 줄어들면서 두 달 내로 일상생활이 가능할 정도로 통증이 완화됩니다.

모커리에서는 ABCDE 한방복합치료법과 생활관리 및 운동법교육을 병행하여 허리디스크로 인한 통증을 완화하고, 재발을 방지하는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A 에키스약침(Acupuncture Ekis)

에키스 약침요법(Acupuncture of Herbal Medicine)은 정제된 약침액을 통증부위 경혈에 직접 주입하여 통증을 빠르게 감소시켜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특히 약침액은 염증 및 부종제거, 연골보호 및 뼈파괴세포 억제, 신경 재생 등의 효과가 객관적으로 검증되고, 파골세포 분화 억제 또는 연골세포 분화 촉진 조성물(SG-Ⅱ) 특허*를 받은 강척한약을 순수하게 정제해 조제한 것으로 더욱 신뢰할 수 있습니다.

*특허번호: 제10 -1249930호

B 봉침(Bee venom acupuncture)

벌의 침에서 추출 정제하여 만든 봉침은 멜리틴, 아파민 등이 작용하면서 항염증 효과가 나타나게 됩니다. 또한 진통과 소염효능이 뛰어나 허리의 염증을 효과적으로 제거해주고 면역력을 증진시켜 줍니다. 이를 통해 염증을 효과적으로 제거해주고 면역력을 증진시켜줍니다. 허리디스크 초기의 때 발생하는 염증 부위의 심부 깊은 곳까지 직접 도달하여 자극을 주기 때문에 치료효과가 뛰어납니다.

C 이완추나(Chuna)

모커리 이완추나는 허리디스크로 인해 경직되어 있던 허리 주변의 근육 및 인대를 한의사가 직접 풀어주어 허리 주변의 마디 관절이 부드럽게 움직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치료방법입니다.

D 강척한약(Drug herbal medicine)

염증 및 부종제거, 연골보호 및 뼈파괴세포 억제, 신경기능 회복 등의 효과가 객관적으로 검증되었으며, 파골세포 분화 억제 또는 연골세포 분화 촉진 조성물(SG-Ⅱ)특허*를 받은 것으로 더욱 신뢰할 수 있습니다.

*특허번호 : 제 10-1249930호

E 도수치료 및 운동법교육 (Exercise/Education)

잘못된 생활습관을 바로잡지 않으면, 치료를 받아도 허리디스크가 재발할 수 있습니다. 허리디스크는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발병되는 것이 대부분이므로 생활습관교정과 올바른 운동법 교육이 필요합니다.

전문의가 직접 알려드리는
모커리 건강상담

보다 많은 환자분들과 건강정보를 공유하고자 개방형 게시판으로 건강상담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목과 허리 통증•디스크•협착증•교통사고•어깨•무릎 등 궁금하신 질문을 남겨주시면 전문의가 최대한 자세하게 답변 드립니다.

모커리한방병원 온라인 진료예약

① 진료 선택
② 환자 정보 입력
이름
연락처 - -
③ 지점 선택
④ 진료 희망일시



온라인 예약을 신청하시면 상담사가 확인 후 고객님께 직접 전화드려 진료 예약을 도와드립니다.
⑤ 메모 (선택사항)
⑥ 개인정보처리방침 동의
수집 항목 : 이름, 연락처
수집 목적 : 상담 서비스 이행을 위한 연락
보유 기간 : 1년(상담 목적 달성 확인시)